2024.06.20 (목)

  • 맑음동두천 21.2℃
  • 구름조금강릉 25.8℃
  • 맑음서울 24.3℃
  • 맑음대전 21.2℃
  • 구름조금대구 22.0℃
  • 구름많음울산 20.0℃
  • 구름많음광주 22.5℃
  • 흐림부산 22.0℃
  • 흐림고창 20.9℃
  • 제주 22.5℃
  • 맑음강화 17.7℃
  • 구름조금보은 17.9℃
  • 구름조금금산 17.8℃
  • 흐림강진군 22.0℃
  • 구름조금경주시 19.1℃
  • 흐림거제 19.7℃
기상청 제공
검색창 열기

한돈

경상북도, 아프리카돼지열병(ASF) 차단 위해 멧돼지 기피제 드론방역

- 야생멧돼지 ASF 검출 시군과 강원 접경 지역 우선 살포

 

경상북도는 지난 5월 31일부터 강원 접경지역 및 야생 멧돼지 아프리카돼지열병(ASF) 검출 시군* 소재 양돈농가를 대상으로 드론을 활용해 멧돼지 기피제 방역을 했다.

*포항·안동·영주·영천·상주·문경·의성·청송·영양·영덕·예천·봉화·울진 / 영양 돼지 미사육

 

경북도는 아프리카돼지열병(ASF)이 영덕(1.15), 경기 파주(1.18) 및 최근 강원 철원(5.21) 양돈농가에서 발생했고, 경북지역 야생 멧돼지에서도 검출이 지속해서 증가하는 등 도내 양돈농가로의 유입을 막아야 하는 상황이다. 이에 경북도는 강원도에 접경해 있는 영주, 봉화, 울진을 시작으로 야생멧돼지 아프리카돼지열병(ASF) 검출 이력이 있는 시군의 양돈농가 주변에 멧돼지 기피제를 살포해 방역에 철저히 하고 있다.

 

 

이외에도 경북도는 4월 재난관리기금을 투입, 도내 전체 양돈농가에 대해 고정형 멧돼지 기피제 3,060포(8,800만원)를 지원한 바 있다. 경북도는 분무형 기피제 살포가 기존 고정형 기피제와 더불어 야생 멧돼지 차단에 이중의 방어 효과를 낼 것으로 기대한다.

배너